조치원노인전문병원
배경 홈 사이트맵 mail
 
배경
행복소식
병원사진방
행복의발자취
 
 
 
 
 
행복소식
늘 가족처럼 따뜻한 사랑으로 채워진 편안한 보금자리가 되도록 노력하겠습니다.
행복소식
제 목 라인 ◈3월의 가족시◈
라인
등록일 라인 2010.03.04
+ 네 켤레의 신발 +

- 이 기 철-

오늘 저 나직한 지붕 아래서
코와 눈매가 닮은 식구들이 모여 앉아 저녁을 먹는 시간은
얼마나 따뜻한가

늘 만져서 반짝이는 찻잔, 잘 닦은 마룻바닥
조금만 바람이 불어도 소리 내는 창문 안에서
이제 스무 해를 함께 산 부부가 식탁에 앉아
안나 카레리나를 이야기하는 모습은 얼마나 아름다운가

누가 긴 휘파람으로 불어왔는지, 커튼 안까지 달려온 별빛으로
이마까지 덮은 아들의 머리카락 수를 헬 수 있는
밤은 얼마나 아늑한가

시금치와 배추 반 단의 저녁 식사에 초대하고 싶은 사람의 전화번호를
마음으로 외는 시간이란 얼마나 넉넉한가
흙이 묻어도 정겨운, 함께 놓이면 그것이 곧 가족이고 식구인
네 켤레의 신발

+ 성인(聖人)의 길 (최인호·소설가)

밖에서
존경을 받는 사람이라 할지라도
가족으로부터 존경을 받는 사람은 드물다.
밖에서 인정을 받는 사람이라 할지라도 자기 아내로부터
인정을 받는 남편은 드물다.

서로 모르는 타인끼리 만나
아이를 낳고,
한 점의 거짓도 없이 서로서로의 약속을
신성하게 받아들이고,
서로 사랑하고 아끼면서 살다가,

감사하는 생활 속에서
생을 마감할 수 있는 가족이라면,
그들은 이미 가족이 아니라
하나의 성인(聖人)인 것이다.

가족 (용혜원·목사이며 시인)

하늘 아래
행복한 곳은
나의 사랑 나의 아이들이 있는 곳입니다.

한 가슴에 안고
온 천지를 돌며 춤추어도 좋을
나의 아이들.

이토록 살아보아도
살기 어려운 세상을
평생을 이루어야 할 꿈이라도 깨어
사랑을 주겠습니다.

어설픈 애비의 모습이 싫어
커다란 목소리로 말하지만
애정의 목소리를 더 잘 듣는 것을

가족을 위하여
목숨을 뿌리더라도
고통을 웃음으로 답하며
꿋꿋이 서 있는 아버지의
건강한 모습을 보이겠습니다.




img_3459592_2912_7.jpg
리스트
이전글 라인
라인
다음글 라인
 
세종특별자치시 연서면 도신 고복리 789-7 Tel 044-862-7607
 
세종특별자치시 연서면 도신 고복리 789-7 Tel 044-862-7607
quick link
온라인상담
입원안내
고객센터
044-862-7607
위로